[영화] 미션 임파서블:폴아웃(Mission: Impossible – Fallout)

오래간만에 쓰는 영화 리뷰. 미션 임파서블의 최신 시리즈 폴아웃을 보고 왔다. 우선 이번에도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만들어준 제작진에게 박수 👏

보고 나서 느낀 점은 ‘와 역대급 스토리였다’. 지금까지 미션 임파서블 시리즈들로 구축한 캐릭터들을 적절히 잘 소비한 최고의 시나리오였다는 생각이 들었다. 마지막 엔딩씬에서는 뭉클하기까지. 시리즈가 계속 될수록 깊이를 더해가는 시리즈란 이런게 아닐까. 톰형은 나이를 잊게 할만큼 여전히 잘 달리고, 갖은 고생을 하며 동료들과 함께 세상을 구한다. 그래 미션 임파서블은 이런 영화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