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상 정원

회사 건물 제일 윗층에는 정원이 조성되어 있다. 담배 피러 올라오는 사람들만 보기에는 아까운 풍경. 하지만 담배 피지 않는 사람들이 딱히 뭔가를 할 수 있는 곳도 아니기에 정말 일부러 찾아오지 않으면 보기 힘든 곳이다. 예전 회사에는 카페가 함께 있어서 커피도 마실겸 올라오는 재미가 쏠쏠했는데… 같은 생각으로 올라온 친구들과 마주치는 재미도 있었고. 문득 그때가 그립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