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스에서 날아온 친구의 소식

스위스에서 날아온 소포
스위스에서 날아온 괴(?) 소포

회사에 있던 시각, 집에서 갑자기 연락이 왔다. 해외에서 소포가 왔다는 소식이었다. 해외에서 날아온 낯선 물건에 당황한 할머니. 뉴스에서 요즘 테러에 대한 소식이 많아 혹시나 싶으셨나보다. 다행히 이건 세계여행 중에 있는 친구가 보낸 반가운 소식이었다. 아프리카 여행을 마치고 유럽으로 건너간 그녀. 어떤 소식과 물건을 보낸걸까 궁금해하며 소포를 조심스럽게 뜯었다. 폭발할까봐 조심했던건 물론 아니다.

친구의 소식과 안부가 담긴 엽서. 그리고 에티오피아 커피!
친구의 소식과 안부가 담긴 엽서. 그리고 에티오피아 커피!

오랜만에 받아보는 친구의 엽서. 게다가 보내온 장소가 지구를 반바퀴나 돌아야만 닿을 수 있는 곳이어서 그런지 기분이 묘하다. 스마트폰으로 언제나 연결되어 있지만 여행 중 짬을 내어 손글씨로 또박또박 적어내려간 엽서는 카톡! 소리에서 얻을 수 없는 무언가가 있다.

친구가 보내온 선물은 그 유명한 에티오피아 커피! 스타벅스나 동네 카페로 가면 원두콩을 갈아줄 꺼라는 정보까지 세심하게 알려주는 친구의 배려가 고맙다. 일과 취미, 꿈 사이에서 맹렬한 고민을 하면서도 잘 해나가고 있는 그녀. 그런 사람이 나와 가까운 사람이라는게 나도 참 큰 복을 가졌구나 싶다. 서로에게 부끄럼 없는 친구가 되도록 나도 열심히 살아야겠다. 나가서 한 번 꼭 봐야할텐데!

댓글 남기기